‘공수 겸장 포수’ 최재훈, 한화에 남을까?



2021 KBO리그에서 한화 이글스는 2년 연속 최하위로 시즌을 마쳤다. 많은 전문가들이 올 시즌 개막을 앞두고 한화의 최하위를 예상했고 결과도 다르지 않았다.한화가 올겨울 충실한 전력 보강을 통해 중위권 싸움을 펼칠 수 있을지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고 있다. 수베로 감독 2년 차가 되는 내년 시즌을 앞두고 외부로부터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