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내 못 깬 ‘아자디 징크스’… 손흥민-김민재 존재감 재확인



다잡은 승리를 아쉽게 놓쳤다. 사상 첫 이란 원정에서의 승리를 목표로 한 벤투호가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각)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란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4차전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한국은…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