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깎이 유망주’ 롯데 이인복, 프로 첫 선발승



8위 롯데가 5위 키움의 덜미를 잡고 5강을 향한 꿈을 이어갔다.래리 서튼 감독이 이끄는 롯데 자이언츠는 25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서 장단 18안타를 폭발시키며 12-6으로 승리했다. 순위싸움으로 갈 길 바쁜 키움의 마운드를 붕괴시키며 두 자리 수 득점…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