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년간 못 찾은 주전 유격수, SSG의 고민을 끝낸 박성한



치열한 투수전 속에서도 팀의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선수는 따로 있었다. 주전 유격수로 거듭난 박성한(SSG 랜더스)이 그 주인공이다.SSG는 9일 오후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 경기에서 2-0으로 영봉승을 거두었다. 플레이볼 선언 이후 2시간 31분 만에 승패가…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